편집 : 2018.12.19 수 09:27
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 기사제보 PDF보기
자세히
> 뉴스 > 기업
     
[한강유역환경청] 소양강댐 증가 방류…팔당호 맛냄새물질 제거 추진
2018년 11월 29일 (목) 09:14:22 워터저널 webmaster@waterjournal.co.kr

[한강유역환경청] 소양강댐 증가 방류…팔당호 맛냄새물질 제거 추진 
소양강댐 방류량 증가(6.9→ 17.3백만㎥/일), 11월 28일부터 12일간 방류 실시


한강유역환경청(청장 나정균), 원주지방환경청(청장 박연재) 및 한강홍수통제소(소장 박재현)는 최근 팔당호와 북한강 하류구간에서 검출되고 있는 맛냄새물질(2-MIB) 대응을 위해 소양강댐에서 11월 28일부터 12일간 방류량을 2.5배(690→1730만㎥/일) 증가시킨다고 밝혔다.

이는 물관리일원화 이후 수질개선을 위한 수량-수질 연계운영 2번째 사례이다.

팔당호에서 지난(11.7~9) 강우 이후 증가된 맛냄새물질(2-MIB)에 대응하기 위해 한강유역환경청, 원주지방환경청, 지방자치단체, 한국수자원공사 등 관련기관에서는 분말활성탄 추가투입 등 정수처리를 강화하고, 매일 모니터링, 오염원 점검 등 대응하고 있으나, 맛냄새물질이 여전히 높은 수준으로 검출됨에 따라, 환경부 소속기관 간 수질-수량을 연계한 협업을 통해 결정한 상류댐 방류로 ‘맛냄새물질 조기 배제’를 추진하게 되었다.

한강유역환경청은 지자체 및 관계기관 ·전문가 회의를 거쳐 맛냄새물질 발생원인 분석(한강물환경연구소) 및 저감을 위한 상류댐 적정 방류규모를 검토(국립환경과학원)했으며, 한강홍수통제소에서는 ‘한강수계 댐-보 연계운영협의회(위원장 한강홍수통제소장)’를 11월 27일 개최하여 소양강댐에서 일평균 10.4백만㎥을 증가 방류하는 방안을 상정·의결하였다.

한강홍수통제소는 2018년 한강수계 다목적댐 유입량은 예년과 유사한 수준(약 97.7%)이나 안정적인 물관리를 통해 소양강-충주댐의 경우 예년대비 131%에 달하는 물량을 확보 중이며(예년대비 10억5천만㎥ 추가확보), 금번 증가방류 이후에도 내년 홍수기까지 안정적인 용수공급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하였다.

국립환경과학원의 수질모의결과에 따르면 이번 방류량 증가를 통해 맛냄새물질이 팔당호에서 먹는물 수질감시기준 농도(0.02㎍/L)를 초과한 상황이 조기에 해소될 것으로 나타났다.

한강유역환경청, 원주지방환경청, 한강통제소는 북한강 상류댐 방류 전후의 유량‧유속 변화에 따른 수질추이 파악을 위해 방류기간 동안 꼼꼼히 수질을 조사할 계획이다.

ⓒ 워터저널( http://www.waterjournal.co.kr 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| 저작권문의  

     

워터저널소개 | 제휴안내 | 광고안내 | 불편신고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(주)물사랑신문사 우) 138-838 서울 송파구 삼전동72-3 유림빌딩 | TEL 02-3431-0160 | 청소년보호책임자 : 배철민국장
Copyright 2010 워터저널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waterjournal@hanmail.n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