편집 : 2021.11.29 월 10:05
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 기사제보 PDF보기
자세히
> 뉴스 > 정책
     
[행안부] '지방상하수도 우수 협력사업' 7개 선정
2021년 10월 13일 (수) 09:39:48 워터저널 webmaster@waterjournal.co.kr

[행안부] '지방상하수도 우수 협력사업' 7개 선정
총 20억 규모 특별교부세 지원

행정안전부(장관 전해철)는 상하수도 서비스를 개선하여 주민에게 안전한 수돗물을 제공하고 예산 절감 등으로 경영 효율성을 높인 ‘지방상하수도 우수 협력사업’ 7개를 선정해 총 20억 원의 특별교부세를 지원한다고 밝혔다.

‘지방상하수도 우수 협력사업’은 지역 간 격차를 해소하고 지방상수도의 지속 가능한 물 공급 등 서비스 품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마련된 사업이다.

지난 2018년부터 행안부는 △시설물 공동이용사업 △수돗물 공급 확대 및 수질관리 개선 △상하수도 경영혁신 사례 등을 발굴하고 우수 협력사업에 대해 행·재정적 지원을 시행하고 있다.

올해 우수 협력사업 공모는 지난 4월부터 9월까지 진행되었으며 1차 서류심사와 2차 외부 심사를 거쳐 △삼척시 △정선군 △충주시 △음성군 △천안시 △밀양시 △고성군(경남) 등 7개의 지자체가 선정됐다.

특히, 이번에 우수 협력사업으로 선정된 충북 충주시와 충북 음성군은 수질기준이(비소·불소) 초과 된 계곡수 등을 식수원으로 사용하여 주민 건강이 우려되는 지역있어, 충주시는 ’급수취약지역 급‧배수 관로 개선사업‘을 시행하고, 음성군은 ’상수도 공급전환 사업‘을 실시해 지역 주민이 안전한 물을 이용할수 있도록 했다.

또한 지자체 간 협업을 통해 상수도 공급이 어려운 산간지역(월악산 등)에도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을 공급하여 지역 주민 4백여 명이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.

서산시는 독거노인 가구 등에서 물 사용량이 없는 경우 담당자에게 즉시 연락이 가는 ’스마트미터 원격검침 구축사업‘을 선보여 지자체에서 취약계층의 위급한 상황을 감지하여 신속히 대응할 수 있게 되었다.

단양군과 영주시는 영월군의 정수장을 공동 활용하여 35억 원의 공사비를 절감하고, 계곡물에 의존하던 산간 지역 주민들이 상수도를 공급받게 되어 행정구역 경계를 허무는 발상의 전환을 이뤘다는 평가를 받았다.

행안부는 향후 사업 수요 및 성과를 바탕으로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정책으로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.

구본근 행정안전부 지방경제지원관은 “지방상하수도 경영효율화 사업은 공공서비스 제공을 인위적 행정구역 중심에서 주민 중심으로 전환하는 것”이라며, “앞으로 자치단체 간 자발적이고 창의적인 사업에 대한 정책적 지원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”라고 밝혔다.

ⓒ 워터저널( http://www.waterjournal.co.kr 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| 저작권문의  

     

워터저널소개 | 제휴안내 | 광고안내 | 불편신고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(주)물사랑신문사 우) 138-838 서울 송파구 삼전동72-3 유림빌딩 | TEL 02-3431-0160 | 청소년보호책임자 : 배철민국장
Copyright 2010 워터저널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waterjournal@hanmail.n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