편집 : 2021.1.21 목 09:21
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 기사제보 PDF보기
자세히
> 뉴스 > 상하수도
     
[서울시] 수돗물에서 1급수 어종 산천어 등 서식
2016년 11월 24일 (목) 09:25:48 워터저널 webmaster@waterjournal.co.kr

[서울시] 수돗물에서 1급수 어종 산천어 등 서식

옹아리수정수센터 내에 표준정수처리 과정을 통해 정수한 물로 조성된 생태연못에 산천어 등 1급수에서만 사는 어종이 자유롭게 헤엄치며 정수센터 견학자를 맞이하고 있다.

서울시는 지난달 24일 구의아리수정수센터 내에 조성된 생태연못에 산천어, 갈겨니 등 1급수 어종 600여 마리를 방류, 한 달여 기간 동안 300여 명의 견학자를 맞이했다고 밝혔다.

산천어는 연어목 연어과로, 수온이 연중 20℃를 넘지 않고 용존 산소량이 9ppm을 넘는 1급수 맑은 계곡에서만 서식한다.

시는 생태연못 속 물은 표준정수처리를 거친 여과수로 1급수 어종이 생육할 수 있을 만큼 깨끗하고 마실 수 있는 물이라고 설명했다.

생태연못 속 여과수는 취수장에서 끌어온 한강 물을 착수·혼화·응집·침전·여과 등 표준정수처리 과정을 통해 정수한 물로 1급수 어종인 산천어가 생육할 수 있을 만큼 깨끗하며 음용이 가능한 물이다.

시는 표준정수처리를 거친 이 물을 오존과 숯(활성탄)으로 한 번 더 거르고, 염소 소독을 거치면 서울시민들에게 공급되는 수돗물 '아리수'가 된다고 밝혔다.

이번에 조성된 생태연못은 '친환경 녹색정수장 조성 사업'의 일환으로 마련됐으며 구의아리수정수센터를 찾아오는 유치원생과 초등학생 등 견학생들이 생태연못에서 산천어, 갈겨니, 금강모치 등이 펄떡이며 자유롭게 헤엄치는 모습을 관찰하고 먹이를 주는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.

구의아리수정수센터에는 이번에 생태연못을 비롯해 레인보우가든, 암석원 등 휴게 공간을 조성하고 쉽게 접할 수 없는 특색 있는 수목과 꽃 등을 식재하여 견학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했다.

한국영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"구의아리수정수센터에 가면 산천어가 헤엄치는 모습을 볼 수 있고 먹이도 주는 등 견학자들이 다양한 즐거움을 누릴 수 있다"며 "유치원생과 초등학생들이 자연을 느끼는 한편 아리수 수질에 대한 신뢰를 높이고 음용률 향상으로 이어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"고 말했다.
 

워터저널의 다른기사 보기  
ⓒ 워터저널( http://www.waterjournal.co.kr 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| 저작권문의  

     

워터저널소개 | 제휴안내 | 광고안내 | 불편신고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(주)물사랑신문사 우) 138-838 서울 송파구 삼전동72-3 유림빌딩 | TEL 02-3431-0160 | 청소년보호책임자 : 배철민국장
Copyright 2010 워터저널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waterjournal@hanmail.net