편집 : 2020.9.29 화 14:02
로그인 회원가입 전체기사 기사제보 PDF보기
자세히
> 뉴스 > 기업
     
[현대중공업] 쿠웨이트 1조원 규모 담수플랜트 수주
2013년 12월 16일 (월) 09:50:16 워터저널 webmaster@waterjournal.co.kr

   
▲ 현대중공업이 지난 2009년 수주, 2011년부터 가동에 들어간 2천MW 규모의 쿠웨이트 사비야 발전플랜트 전경[사진제공 = 조성환의 쿠웨이트 이야기]
현대중공업이 쿠웨이트에서
1조원 규모(미화 97천만달러)의 초대형 발전플랜트 공사를 수주했다.

현대중공업은 최근 프랑스 시뎀(Sidem)사와 함께 프랑스 GDF수에즈(GDF Suez)사 주도 컨소시엄으로부터 `아주르 노스(Az-Zour North) 발전·담수플랜트`를 수주했다고 15일 밝혔다.

현대중공업은 1조원 규모의 발전플랜트 공사를 수행하고, 5천억원 규모의 담수플랜트는 프랑스의 담수설비 전문기업인 시뎀사가 맡게 된다.

이 공사는 발전용량 1500MW와 담수생산량 107MIGD(486)의 복합 화력발전 및 담수플랜트로, 쿠웨이트 수도인 쿠웨이트시티에서 남쪽으로 약 100km 떨어진 아라비아만 연안에 건설되며, 이달 공사에 착수해 2016년 하반기에 완공될 예정이다.

아주르 노스 발전·담수플랜트는 쿠웨이트의 중장기 발전 및 담수시설 확충 사업의 일환으로, 정부 산하 기관인 PTB(Partnerships Technical Bureau)가 시행하는 쿠웨이트 최초의 민자 발전·담수공사이다.

현대중공업은 설계부터 기자재 제작 및 공급, 건설, 시운전까지 전 과정을 일괄 수행방식(EPC/Engineering, Procurement & Construction)으로 수행하며, 생산된 전력과 담수는 쿠웨이트 수전력청(MEW, Ministry of Electricity and Water)에 판매된다.

현대중공업은 지난 20113, GDF수에즈사가 주도하는 컨소시엄에EPC사업자로 참여해 유럽, 일본 등 세계 유수 업체들과 치열한 경쟁 끝에 지난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됐고, 이번에 최종 수주에 성공했다.

현대중공업 관계자는 "지난 30년간 검증된 공사수행 능력과 함께 2011년 쿠웨이트 사비야(Sabiya) 발전소를 조기에 가동해 쿠웨이트의 여름철 전력난 극복에 큰 기여를 한 점이 이번 수주에 긍정적으로 작용한 것 같다"고 말했다. 현대중공업은 이번 수주가 후속 발주되는 비슷한 규모의 `아주르 노스 2차 사업` 수주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워터저널의 다른기사 보기  
ⓒ 워터저널( http://www.waterjournal.co.kr 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| 저작권문의  

     

워터저널소개 | 제휴안내 | 광고안내 | 불편신고 | 개인정보취급방침 | 청소년보호정책 |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
(주)물사랑신문사 우) 138-838 서울 송파구 삼전동72-3 유림빌딩 | TEL 02-3431-0160 | 청소년보호책임자 : 배철민국장
Copyright 2010 워터저널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waterjournal@hanmail.net